상단여백
HOME 피플
존경하는 공주시민 여러분!
정대연 기자 | 승인 2016.12.30 17:36

존경하는 공주시민 여러분!
희망찬 정유년(丁酉年) 새해가 밝았습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오!
지난해 많은 어려움도 있었지만 시민 여러분께서 보내주신 신뢰와 성원에 힘입어 많은 성과를 거둔 한 해였습니다.
중앙정부에서 우리시를 2018년 올해의 관광도시로 선정하고,“신규 평생학습 도시”로도 지정하였으며,
공주 사곡지구 국민안전교육 연구단지 건설, 월송 지구 대단위 개발사업, 민간아파트의 건설도 추진하여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 넣었습니다.
또한, 중소기업을 유치하여 투자와 고용창출로 지난해 법인지방 소득세가 2014년 보다 배 이상 증가하는 결과로 이어졌습니다.
2016년 석장리 세계구석기 축제의 국제화와 제62회 백제문화제를 성공적으로 개최하였으며,
전국 최초로 공주밤연구소 설립,“공주 알밤한우 브랜드”사업단과 농산유통 사업단을 출범시켜 우리의 고맛나루 쌀을 미주에 수출하였고,
공주 밤과 배도 대만, 베트남, 러시아 등 국외로 최초 수출하여  우리시 농산물의 판로개척과 경쟁력을 높였습니다.
이러한 성과를 통해 지난해 우리시는 35개 분야에서 수상 하였으며, 다수의 공모사업 선정으로 시 발전을 위한 기반을 마련하였습니다.
존경하는 시민 여러분!
새해에도 공약사업의 착실한 이행은 물론, 각 분야별로 계획한  사업들을 차질 없이 추진해 활력이 넘치는 도시를 만들어 나갈 것입니다.
2015년“해현경장(解弦更張)”에 이어 지난해“위민탄금(爲民彈琴)”을 시정화두로 정하여 말씀드리고 시정발전과 시민의 행복을 위해   열심히 연주를 했습니다.
2017년도는 초심을 유지하여 시정의 각 분야에 걸쳐 성과를 완성하고자 하는 뜻을 담아“금성옥진(金聲玉振)”으로 화두를 정하고 매진해 나가겠습니다.
지금까지 시정 발전을 위해 시민여러분께서 지혜와 힘을 모아   주셨던 것처럼, 금년에도 시정에 항상 뜨거운 관심과 성원을 보내 주실 것을 당부 드립니다.

정유년 새해에도 시민 여러분 모두가 뜻하시는 소망들이 다 이루어지고, 각 가정에는 항상 건강과 행복이 충만하시기를 기원합니다.
감사합니다.
2017. 1.

공주시장

정대연 기자  thesejongtv@daum.net

<저작권자 © 금요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대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금요저널은 국제전문기자클럽(IPC종합뉴스), 금요언론인클럽, 세종사언론인협회 회원사입니다.
서울본부 : 우)135-825 서울특별시 강남구 강남대로122길35.103 (논현동)   |  대표전화: 02)546-0985  |  대전본부 : 대전광역시 서구 배재로 91번길 5,202호 (도마동)  |  충남본부 : 충남 논산시 벌곡면 황룡재로 553번길 38  |  충청본부 : 세종특별자치시 조치원읍 새내로 79-1  |  수도권본부 : 화성시   |  강원본부: 강릉시  |  영남본부 : 경북  |  호남본부 : 광주시

발행인 : 연제호  |  편집국장 : 김선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연제호  |  상임고문 / 전문기자 : 이상형 , 김경순  |  고문 /기자 : 정봉승  |  연합취재본부장 : 김영미  |  이사 : 박기표, 양재삼, 김병학, 장영래, 홍옥경   |  경영국장 : 권오민  |  본부장 : 구현식  |  사회부장: 정대연  |  광고부장: 연미란  |  문화부장 : 연정모  |   등록번호 : 서울 아 04005  |  등록년월일 : 2014.02.14  |  사업자등록번호 : 307-09-70040
종목 : 인터넷신문 , 광고 , 홍보 , 전시 ,경영컨설팅  |  후원계좌 : 우리은행 1005-002-880611 연제호 (금요저널)
Copyright © 2017 금요저널.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