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괴산군 지역이슈
괴산군, ‘2022년 세계유기농산업엑스포’ 개최 총력- 전 세계 유기농 선구자들도 적극 지지 표명, - 엑스포 성공 개최 위한 이차영 군수, 이덕용 의원 노력 돋보여
원경구 기자 | 승인 2020.02.14 08:53

(금요저널=뉴스) 원경구 기자 = 2020-02-14.

충북 괴산군이 오는 2022년 세계유기농산업엑스포 개최를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이차영 군수는 알고아(ALGOA·아시아지방정부유기농협의회) 의장국 수장의 자격으로 지난 6일 로마 소재 이탈리아농림부를 방문, 유럽 유기농협의회인 에코리전(International Network of Eco Regions)과 유기농 발전에 전 세계 지방단체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유도하는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세계유기농산업엑스포 개최 총력1

이 군수는 또 ‘2022 세계유기농산업엑스포’ 개최를 위한 홍보활동에도 적극 나섰다.

특히, 이 군수는 독일 본에 있는 국제유기농업운동연맹(IFOAM) 본부를 찾아 “괴산군은 지난 2015년 세계유기농산업엑스포를 성공적으로 개최했다”며, “유기농은 이제 세계농업분야의 미래 핵심 키워드로 떠오르고 있다”고 강조했다.

이어 “유기농시장을 선점하고 있는 괴산군은 유기농 본고장으로서의 이미지를 확고히 하고 있다”며, “괴산군이 2022년 세계유기농산업엑스포를 개최할 수 있도록 적극 협조해 달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2022년 괴산세계유기농산업엑스포 개최를 계기로 괴산군은 전 세계 유기농단체들과 함께 협력하는 든든한 유기농 동반자가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에 살바토르 바실레 에코리전 회장을 비롯해 루이스 루틱홀트 국제유기농업운동연맹 사무총장 등 각 유기농단체 대표들은 “2022년 세계유기농산업엑스포가 괴산에서 성공적으로 개최될 수 있도록 힘을 보태겠다”며 적극적인 지지 입장을 밝혔다.

지난 12일에는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조기 귀국한 이차영 군수를 대신해 이덕용 군의원이 세계 최대 규모를 자랑하는 유기농식품박람회(BIOFACH)에 참가, 유기농을 주제로 발표에 나섰다.

세계유기농산업엑스포 개최 총력2

독일 농식품안전부장관, 덴마크 환경식품부장관 등이 대거 참석한 이 자리에서 이 의원은 “웰빙으로 일컬어지는 건강한 삶과 환경보존을 동시에 추구하는 로하스(LOHAS) 라이프 스타일이 등장하면서 전 세계농업은 점차 유기농으로 전환되고 있다”고 말했다.

이 의원은 이어 “유기농업과 유기농 융·복합산업 시장 또한 큰 발전 가능성을 보이며 지속적인 성장세에 있고, 괴산군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유기농산업의 메카로 발돋움하고 있다”며, “괴산군이 2022년 세계유기농산업엑스포를 반드시 개최할 수 있도록 적극 지지해 달라”고 다시 한 번 강조했다.

한편, 괴산군은 유기농업에 대한 국민들의 인식전환과 함께 급성장하고 있는 유기농 산업시장 선점을 위해 지난 2012년 전국 최초로 유기농업군을 선포했다.

이어 가축분뇨공동자원화시설과 농축산자원화센터, 우렁이종패장을 건립하고, 사료작물재배 확대와 TMR사료를 통한 축산자급기반 마련에도 적극 힘써오고 있다.

또한 톱밥과 임업부산물, 미생물을 축분 처리에 이용하는 경종농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축산·임업을 연계하는 1단계 자연순환형 농업체계 구축을 완료했다.

특히, 괴산군은 108만 명이 다녀간 ‘2015년 세계유기농산업엑스포’를 성공리에 개최, 세계적 트렌드로 성장하고 있는 유기농산업 시장을 선점함과 동시에 지역 농·특산물 브랜드를 강화하면서 소비자들로부터 높은 평가를 받고 있다.

원경구 기자  thesejongtv@daum.net

<저작권자 © 금요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원경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금요저널은 국제전문기자클럽, 금요언론인클럽, 세종시언론인협회 회원사입니다.
서울본사(뉴스룸) : 우)06120 서울시 강남구 봉은사로7길 23(논현동 185-4번지)인하빌딩403호 대표전화 : 02)546-0985  |  FAX : 02-543-1161

서울취재본부장 이인숙 ,오정규 ,이분희  |  연합취재본부장 연제호  |  전남,광주취재본부장 조병춘  |  강원취재본부장 김수아
안양취재본부장 국태원  |  경북취재본부장 노상균  |  영남취재본부장 최인희  |  수원취재본부장 강해심  |  대구취재본부장 노상석
충북취재본부장 김금선,원경구  |  전북취재본부장 이숙자  |  전남취재본부장 양희연,윤방  |  충남취재본부장 류남신
용인취재본부장 김봉선  |  광명지사장 박병윤  |  파주취재본부장 한장완  |  부산취재본부장 조유선  |  안성취재본부장 손창규

회장 : 이승섭  |  발행인 : 연제호  |  편집국장 : 연제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연제호  |   명예고문: 박정진 ,박인복  |  상임고문 : 김유화
고문 : 김광섭  |  자문변호사 : 박웅희  |  자문위원장 : 이인숙  |  자문위원 : 김성대 , 정연화 , 하병철 , 홍순조 , 양철영 , 김종필 , 최현덕, 연제창 , 최선용

총괄대표 : 조숙현 , 연제호  |  경영이사 : 이분희  |  운영위원장 : 정병덕  |  운영위원 : 홍은희 , 김의철, 박형진 , 김명권
등록번호 : 서울아 04005  |  등록년월일 : 2014.02.14.  |  사업자등록번호 : 307-09-70040
종목 : 인터넷신문 , 광고 , 홍보 , 전시 ,경영컨설팅  |  후원계좌 : 우리은행 1005-002-880611 연제호 (금요저널)
Copyright © 2020 금요저널.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