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강원 지역이슈
강원국제회의센터 ‘코리아 마이스 엑스포’ 참가, 마이스(MICE)고객 유치!
연미란 기자 | 승인 2019.06.14 22:02

강원도의 마이스(MICE) 홍보․마케팅 전담기구인 강원국제회의센터는 인천 송도컨벤시아에서 13, 14일 양일간 개최되는 대한민국 최대 마이스(MICE) 박람회 ‘2019 코리아 마이스 엑스포’에 참가하여 적극적인 유치 마케팅 활동을 펼쳤다.

강원국제회의센터는 강원도 마이스 얼라이언스(도내 호텔․리조트 등) 16곳과 공동 유치 마케팅을 진행하여 국제 기업정보시스템 협회, JR큐슈, 아태감염재단 등의 국내·외 기업 인센티브 여행사, 국제학술회 주최기관 약 29개사를 대상으로 강원 마이스 인프라 및 인센티브 제도를 홍보했다.

코리아마이스엑스포2019_강원국제회의센터

특히, 싱가포르의 한국 송출 3위 여행사인 CTC여행사에서는 강원도를 차기 인센티브 투어 목적지로서 2018 평창 동계올림픽을 테마로한 겨울 스포츠 콘텐츠를 긍정적으로 고려하는 등 성공적인 비즈니스 미팅을 이끌었다.

또한 13일 해외 바이어 50여명을 대상으로 강원 지역홍보설명회에서 올림픽 레거시발굴을 위한 연계관광프로그램 안내와 및 유니크 베뉴 등을 소개하고 동시간대 개최된 2019강원도-서울시 공동마케팅 지원 사업 설명회에서는 강원도와 서울시의 인센티브투어 지원체계와 협력마케팅 관련 신규 사업 안내로 바이어들의 관심과 이목을 끌었다.

코리아마이스엑스포2019_강원국제회의센터_

이와 더불어, 오는 16일에는 해외 바이어 60여명을 대상으로 강릉, 평창 등의 마이스 관광지에 팸투어를 지원 할 예정이다. 이는 지난 4월에 이어서 산불의 영향에 따른 동해안 관광업계 어려움을 극복하기 위해 진행 중인 마이스트[MIEast, MICE(국제회의 및 인센티브 투어 등) + East(동쪽)] 슬로건의 일환으로 국제회의 참가자 및 인센티브 투어 관광객의 동해안 방문 유치 마케팅이다.

연미란 기자  thesejongtv@daum.net

<저작권자 © 금요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미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금요저널은 국제전문기자클럽, 금요언론인클럽, 세종시언론인협회 회원사입니다.
서울본사(뉴스룸): 우)06121 서울시 강남구 봉은사로129.1220호(논현동 거평타운)  |  대표전화 : 02)546-0985  |  FAX : 02-543-1161
서울취재본부장 이인숙  |  수도권취재본부장 이승섭  |  인천취재본부장 이보성  |  경남취재본부장 최미곤  |  영남취재본부장 최인희
수원취재본부장 강해심  |  충북취재본부장 김금선  |  전북취재본부장 김순희  |  충남취재본부장 류남신  |  전남취재본부장 박순자
영남취재본부장 박희자  |  충북취재본부장 원경구  |  인천,경기취재본부장 정준택  |  광명지사장 박병윤
파주취재본부장 한장완  |  부산취재본부장 조유선  |  경호안전대책위원회 송영남위원장

발행인 : 연제호  |  편집국장 : 연제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연제호  |  고문 : 김광섭  |  편집자문위원장 : 이인숙
지도위원 : 문의철  |  자문변호사 : 박웅희  |  자문위원 : 김성대  |  자문위원 : 이호용  |  자문위원 : 김인숙  |  자문위원 : 최상헌
자문위원 : 황세주  |  자문위원 : 송미선  |  자문위원 : 정연화  |  자문위원 : 하병철  |  자문위원 : 홍순조  |  자문위원 : 양철영
회장 : 이승섭  |  공동회장 : 강주덕  |   대표 : 조숙현  |  공동대표 : 조석희  |  연합취재본부장 : 정대연
이사 : 연제호, 조숙현, 박웅희, 이인숙, 문의철,김성대, 박병윤, 이승섭, 이보성, 최미곤, 최인희. 강해심, 김금선, 김순희, 류남신, 박순자, 박희자, 원경구, 이인숙, 정준택, 박병윤, 고혜선, 한장완, 조유선  |   경영이사: 연미란  |  상임이사: 연정모
명예고문: 박정진  |  명예고문 : 박인복  |  상임고문 : 김유화  |  부회장 : 성충모  |  자문위원 : 전채련  |  자문위원 : 이현주
자문위원 : 최현덕  |  자문위원 : 연제창  |  운영위원 : 홍은희  |   부회장 : 이영재  |  경영국장 : 이분희  |  운영위원 : 김의철
운영위원 : 박형진  |  운영위원 : 김명권  |  운영위원장 : 정병덕
등록번호 : 서울아 04005  |  등록년월일 : 2014.02.14.  |  사업자등록번호 : 307-09-70040
종목 : 인터넷신문 , 광고 , 홍보 , 전시 ,경영컨설팅  |  후원계좌 : 우리은행 1005-002-880611 연제호 (금요저널)
Copyright © 2019 금요저널.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